머니투데이

백종원이 말한 많이 먹어도 살 안찌는 팁

머니투데이 구단비 인턴 2019.11.11 07:4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중국 우한行

/사진=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캡처/사진=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캡처




요식사업가 및 방송인 백종원이 '아침의 천국'으로 알려진 중국 우한을 찾았다.

백종원은 지난 1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 우한의 다양한 음식을 소개했다.

우한에 도착한 백종원이 가장 먼저 찾은 음식은 요우먼따샤라는 가재 요리, 다음은 러깐멘이라는 국물 없는 면 요리를 먹었다. 백종원은 "(러깐멘은) 중국 10대 면 요리 중 하나, 짜장 라면을 고소하게 비벼놓은 느낌"이라며 흡입하듯 먹었다.



'아침의 천국'으로 알려진 우한은 서서 먹고, 길바닥에 앉아 먹고, 걸어가며 먹을 만큼 조식 문화가 발달한 곳으로 알려져있다.

/사진=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캡처/사진=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캡처
백종원은 "우한은 조식의 천국"이라며 "우한 분들의 아침 사랑은 대단하다"고 말했다. 실제로 우한 사람들이 걸어가면서 면 요리를 먹는 장면도 포착됐다.


조식 거리를 방문한 백종원은 다양한 음식을 맛봤다. 애피타이저로 빵을 먹은 백종원은 이어 후탕펀이라는 쌀국수를 아침으로 먹었다. 식사를 하던 백종원은 "아침은 많이 먹어도 살 안 찐다"면서 "점심은 많이 먹고 움직이면 되고, 저녁은 많이 먹고 늦게 자면 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결국은 많이 먹어도 살 안 찐단 얘기"라고 말하며 웃었다.

이날 방송에서 백종원은 우한을 대표하는 식재료인 연근으로 만든 어우펀과 연근 갈비탕을 먹었다. 그 밖에도 생선조림요리, 튀김요리 등을 먹으며 우한을 아침 천국으로 인정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