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황의조 70분 활약, 보르도 1-1 무승부

머니투데이 서진욱 기자 2019.11.09 08:5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리그1 니스 원정 선발 출전, 상대 수비 집중 견제 받아

황의조. /AFPBBNews=뉴스1.황의조. /AFPBBNews=뉴스1.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에서 활약 중인 황의조(27·지롱댕 보르도)가 선발로 출전해 70분을 뛰었다.

보르도는 9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각) 프랑스 알프코르다뤼즈주의 알리안츠 리비에라에서 열린 니스와의 리그1 1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보르도는 승점 19점(5승4무4패)으로 3위에 올랐고 니스는 승점 17점(5승2무6패)으로 10위를 기록했다.

이날 황의조는 3-4-2-1 포메이션의 2선 공격수로 나서 원톱 지미 브리앙, 니콜라 드프레빌과 함께 팀의 공격을 이끌었다. 지난 3일 낭트전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활약한 황의조는 니스의 집중 견제를 당했다.



보르도는 전반 초반 드프레빌, 오타비오의 연속 슈팅으로 기세를 올렸지만 니스에 선제골을 허용했다. 전반 27분 니스의 아탈이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리스 멜루가 헤딩슛으로 연결, 선제골을 기록했다.


전반을 0-1로 마친 보르도는 후반 4분 프랑코이스 카마노가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키커로 나선 브리앙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황의조는 후반 25분 사무엘 칼루와 교체 아웃됐다.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황의조에 평점 6.4점을 줬다. 오타비오가 7.8점으로 팀 내 최고점을 받았고 아우렐리앙 추아메니가 7.2점, 동점골을 기록한 브리앙이 7.0점 등을 받았다. 이날 경기 최고점은 니스의 아탈(8.8점)이 받았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