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에어쇼, 드론레이싱…국내 최대 항공축제 열린다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2019.11.07 11: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국토부, 경남 진주에서 제6회 항공레저스포츠제전 개최

항공레저스포츠제전 프로그램. /자료=국토교통부항공레저스포츠제전 프로그램. /자료=국토교통부




이번 주말 경남 진주시 남강 둔치에서 에어쇼, 드론레이싱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국내 최대 규모의 항공축제가 열린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9~10일 양일간 '제6회 항공레저스포츠제전'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는 ‘한계는 없다, 스릴을 즐기자’라는 주제로 드론레이싱, 패러글라이딩, 스카이다이빙 등 6개 종목의 국토부장관배 대회가 개최된다.



스카이다이빙 가상현실(VR) 영상체험, 항공 VR 비행시뮬레이터, 드론 조립‧조종 등 20개 체험 프로그램과 항공레저스포츠업체와 한국항공협회 등이 마련한 10개 전시 프로그램 등 많은 볼거리도 준비했다.

9일 오후 1시 개막식에선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 에어쇼와 스카이다이빙 비행이 펼쳐진다. 또 6일부터 10일까지 진주 종합경기장 일원에선 세계 각국의 농식품과 먹을거리를 마련한 농식품박람회가 열린다.

행사기간 세부 일정과 프로그램은 항공레저스포츠제전 누리집, 블로그와 사무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어명소 국토부 항공정책관은 “다양한 항공레저 스포츠와 관광자원으로 어느 때보다 풍성한 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항공레저스포츠 활성화는 물론 기초 항공산업 육성과 안전한 항공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국토부는 행사기간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지차체와 협력해 행사장 곳곳에 안전요원을 배치하고 안전운영 설명서를 마련키로 했다.

한편 국토부는 현재 각 시, 군 지자체를 대상으로 내년도 항공레저스포츠제전 행사 개최치 공모전을 진행 중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