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美 노동생산성, 4년만에 하락…무역전쟁 탓?

머니투데이 뉴욕=이상배 특파원 2019.11.07 04:5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美 노동생산성, 4년만에 하락…무역전쟁 탓?




미국의 노동생산성이 약 4년 만에 처음으로 하락했다. 미중 무역전쟁으로 글로벌 공급망이 교란된 데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6일(현지시간) 미 노동부 발표에 따르면 미국의 3/4분기 비농업 부문 노동생산성은 전분기 대비 연율 기준으로 0.3% 떨어졌다. 생산성이 하락한 건 2015년 4분기 이후 처음이다.

당초 시장은 0.9% 상승을 예상했다. 지난 2/4분기 미국의 노동생산성은 2.5% 깜짝 상승했었다.



노동생산성은 노동자의 시간당 생산량을 뜻한다. 노동생산성이 향상되면 기업이 제품 가격 인상 없이도 노동자들의 임금을 쉽게 올려줄 수 있다. 반대로 노동생산성이 떨어지면 임금 인상에 어려움이 생긴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