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전주대, 도내 특성화고 대상 맞춤형 진로취업 지원

대학경제 임홍조 기자 2019.11.05 17:49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전주대학교는 전북도내 5개 특성화고등학교를 대상으로 '특성화고 진로취업교실'을 운영하며, 맞춤형 진로취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2018년부터 운영을 시작한 특성화고 진로취업교실은 전북도내 고교생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특성화고 취업 부장 교사 및 전주대 취업지원 관련 교수·직원으로 구성된 '특성화고 고용협의체'를 조직해 체계적인 진로취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각 학교의 수요를 반영해 취업 교육, 기업 탐방 등 다양하게 지원된다. 또한 일대일 취업컨설팅 서비스를 진행, 학생과 기업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일자리를 제공한다.



특히 진로취업교실을 운영하는 동안 특성화고교 재학생 40명을 대상 총 95회의 입사지원서 작성, 면접 컨설팅을 전개했다. 그 결과 우리은행 및 삼성화재 입사자, 지역인재 9급 공무원 등을 배출했다.


특성화고 담당자는 "올해 전주대 대학일자리센터 취업 컨설팅을 이용한 후 서류 합격률과 최종 면접 응시 비율이 높아졌다"며 "특히 지역인재 9급 공무원 응시생이 전원이 합격한 경우는 이례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전주대 대학일자리센터 박균철 센터장은 "앞으로도 지역의 유관기관과 각 대학, 특성화고와 적극적으로 소통해 도내 청년들이 원하는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