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삼성화재, 근로공단-한국해운조합과 표준형DC퇴직연금 MOU 체결

머니투데이 진경진 기자 2019.10.29 08:5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여러 기업들이 하나의 동일한 단체로 인정, 적립금 총액 늘어나 유리한 수수료율 적용





삼성화재는 근로복지공단, 한국해운조합과 '표준형 DC(확정기여)' 퇴직연금제도 도입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표준형 DC'는 유사한 특성을 가진 다수의 사용자가 하나의 표준화된 규약을 작성해 가입하는 퇴직연금 제도다. 이 제도를 활용하면 여러 소규모 기업들이 하나의 동일한 단체로 인정, 적립금 총액이 늘어나 유리한 수수료율을 적용 받을 수 있다.

1호 고객이 된 한국해운조합은 약 2300여 개 조합원사로 구성돼 있다. 이번 협약으로 조합원사들은 근로복지공단이 작성한 표준규약으로 퇴직연금 계약을 체결해 퇴직연금 규약 작성을 위한 행정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삼성화재는 회원사 전용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고, 전용 콜센터를 운영하는 등 조합원사가 편리하게 퇴직연금을 가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상품 구매 할인, 박물관 및 전시회 관람 등 문화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