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디오스텍, 삼성전자에서 렌즈 설계 특허기술 이전 받아 "협력강화"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2019.10.18 16:1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디오스텍 (17,250원 600 -3.4%)이 삼성전자로부터 스마트폰용 카메라 렌즈 설계에 대한 특허기술을 이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기술 이전은 삼성전자의 기술나눔 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기술나눔 사업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과 함께 삼성전자가 미활용 기술을 중소 및 중견기업에 무상 이전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협력회사의 경쟁력이 삼성의 경쟁력이라는 회사 철학을 바탕에 두고 양사 동반 성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디오스텍은 이번에 이전 받은 특허 기술을 기존 제품 경쟁력 제고, 신규 렌즈 개발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삼성전자와의 협력 관계도 한층 더 강화하며 기업 및 실적 성장의 발판으로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디오스텍은 저화소 모델부터 24M(메가) 고화소 모델까지 다양한 렌즈 설계 기술 및 대량 생산 체제를 구축하고 있다. 현재 갤럭시A, 갤럭시M시리즈 등 보급형 스마트폰 중심으로 제품을 납품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기술 이전을 통해 주력 사업인 스마트폰용 렌즈 사업에 더욱 집중하고 고객사와의 상생 활동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보급형 스마트폰의 트리플 카메라 채택 등 긍정적인 시장 환경을 바탕으로 실적 성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