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흥국생명 '누구나 간편한 입원보험' 출시

머니투데이 전혜영 기자 2019.10.14 16:0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첫날부터 입원급여금 보장…1일 최대 40만원, 30일까지 보장

사진=흥국생명사진=흥국생명




흥국생명은 입원 첫날부터 입원비를 보장하는 간편심사형 입원보험인 '(무)흥국생명 누구나 간편한 입원보험(갱신형)'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상품은 질병, 재해에 상관없이 첫날부터 입원비를 보장한다. 병원에 입원할 경우 입원급여금 3만원을 지급하며 상급종합병원 입원 시 입원급여금 17만원, 중환자실에 입원할 경우 20만원의 입원급여금을 준다. 예를 들어 상급종합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하면 입원급여금 3만원, 상급종합병원입원급여금 17만원, 중환자실 입원급여금 20만원 등 최대 40만원의 입원급여금을 첫날부터 보장받는 셈이다.

해당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1형(10일보장형)과 2형(30일보장형) 중 선택할 수 있다. 1형은 첫날부터 최대 10일까지 입원급여금을 보장하고 2형은 첫날부터 최대 30일까지 입원급여금을 보장한다. 같은 질병이나 재해가 아니라면 보장기간 동안 횟수에 상관없이 입원급여금을 보장받을 수 있다.



또 별도의 서류 제출이나 진단 없이 가입할 수 있는 간편심사형으로 출시됐다. △3개월 이내의 입원·수술·추가검사의 의사 소견 △2년 이내 질병 및 사고로 인한 의료 행위 이력 △5년 이내 암 진단·입원·수술 이력 등 3개의 해당사항만 없으면 누구나 가입 가능하다. 가입연령은 30세부터 80세까지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