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국감]하루에 1건도 이용 안하는 고속도로 휴게소 제로페이

머니투데이 유엄식 기자 2019.10.10 09:17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시범사업 24개 휴게소 일평균 0.35건 거래…김상훈 한국당 의원 “도입 실효성 의문”

올해 5월부터 제로페이 결제 시범사업을 실시한 24개 고속도로 현황. /자료=중소벤처기업부올해 5월부터 제로페이 결제 시범사업을 실시한 24개 고속도로 현황. /자료=중소벤처기업부




올해 5월부터 일부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지만 이용자가 매우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휴게소당 일일 평균 결제건수가 0.35번으로 하루에 1건도 이용하지 않았다.

10일 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고속도로 휴게소 제로페이 서비스 도입 후 5개월간 전체 24개 휴게소 매출액 774억704만원 중 제로페이 결제액은 847만원(0.01%)이었다.

이 기간 전체 결제건수 1058만건 중 제로페이 사용은 1245건(0.011%)로 조사됐다.



화성휴게소를 제외한 23개 휴게소는 약 5개월간 하루에 1건도 제로페이가 사용되지 않았다. 특히 충주휴게소는 5개월간 결제실적이 한건도 없었다.

고속도로 휴게소 제로페이 결제건수는 처음 도입된 5월 365건에서 매월 감소세를 나타내 8월에는 199건으로 집계됐다. 결제액은 5월 203만7500원에서 9월 154만4070원으로 줄었다.

도로공사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제로페이 서비스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지난 5월 5일부터 전국 24개 고속도로 휴게소에 제로페이 서비스를 도입했는데 사실상 외면받고 있다는 지적이다.


김 의원은 “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한 제로페이 서비스 취지는 찬성하나 수요분석 없이 도입을 강제하면 세금낭비”라며 “제로페이 운용 과정에서 도로공사의 정교안 정책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고속도로 휴게소 제로페이 이용실적. /자료=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실(한국도로공사 제출)고속도로 휴게소 제로페이 이용실적. /자료=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실(한국도로공사 제출)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