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한국당 릴레이 삭발? 황교안 "할 수 있는 모든 것 다 할 것"

머니투데이 박종진 , 강주헌 기자 2019.09.11 11:23
의견 2

글자크기

[the300]11일 박인숙 의원 삭발…"조국 장관 임명, 국민에 선전포고"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삭발을 마친  박인숙 의원을 격려하고 있다. 2019.9.11/뉴스1  (서울=뉴스1) 김명섭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계단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촉구 삭발을 마친 박인숙 의원을 격려하고 있다. 2019.9.11/뉴스1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장관 임명 강행에 항의하는 릴레이 삭발에 대해 묻자 "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을 다 강구하고 추진해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진행된 박인숙 한국당 의원(서울 송파구갑)의 삭발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황 대표는 "조국 임명에 강력하게 항의한다"며 "삭발의 의미를 당원 모두가, 의원들 위원장 모두가, 저부터 가슴에 새겨서 반드시 이 정부의 폭정을 막아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이날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과 함께 삭발했다. 박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부당함을 알리고자 삭발하려고 한다"며 "많은 국민이 분노하고 있는 지금, 야당으로서의 책무와 국민의 명령이라고 생각하고 내린 결정"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범죄 피의자를 법무부 장관에 앉히면서 '개혁'을 입에 담는다는 것은 국민에 대한 선전포고"라며 "문 대통령은 즉시 조국 장관을 해임하고, 국민들께 사과하라. 그리고 조국과 그 일가를 둘러싼 모든 의혹에 철저한 수사를 약속하라"고 촉구했다.


전날 국회에서는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눈물을 흘리며 삭발했다. 이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의 아집과 오만함으로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타살됐다"고 선언했다.

이 의원은 "저항과 투쟁의 의미로 삭발을 결정했다"며 "많은 분들이 뜻을 함께 해주시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의견 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