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김동현·송하율 부부, 득남… "든든한 아빠 될 것"

머니투데이 이재은 기자 2019.09.08 14: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격투기 스타 김동현(오른쪽)·송하율 부부격투기 스타 김동현(오른쪽)·송하율 부부




격투기 스타 김동현(38)·송하율(32) 부부가 아들을 얻었다.

8일 김동현의 소속사 본부이엔티에 따르면 송하율은 이날 오후 12시36분 서울 강남의 산부인과에서 남아를 품에 안았다. 아이는 3.66㎏로 태어났으며, 산모도 건강한 상태다.

김동현은 "고생한 아내에게 너무 고맙고, 더욱 더 책임감을 가지고 든든한 아빠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분들의 축하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11년의 교제 끝에 지난해 9월 결혼했다. 김동현은 TV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이다.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과 '플레이어', JTBC '뭉쳐야 찬다' 등에 나오고 있다. 송하율은 요가 강사, 모델 등의 일을 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