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자사주 매입효과…폭락장에도 주가 '쑥'

머니투데이 김사무엘 기자 2019.08.28 16:0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코스닥 자사주 매입 종목, 지수 대비 상승률 4배…"자사주 매입 비중 높은 종목에 주목"

자사주 매입효과…폭락장에도 주가 '쑥'




미·중 무역분쟁 심화와 한일 관계 악화 등으로 증시 침체가 깊어지면서 최근 자사주 매입을 공시한 기업들이 늘고 있다. 자사주 매입은 대표적인 주가방어 수단인데, 실제 자사주 매입이 진행된 종목들은 시장 평균보다 높은 수익률을 거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이달 코스피·코스닥 상장사들의 자사주 매입 공시는 총 33건으로 집계됐다. 올들어 월별로 가장 많은 건수다. 올해 상반기 자사주 매입 공시는 월평균 18건이었으나 지난달 28건으로 증가한데 이어 이달에도 자사주 매입 공시가 잇따르고 있다.

최근 증시 침체가 심화하면서 대표적 주가방어 정책인 자사주 매입이 늘어난 것으로 해석된다. 자사주 매입은 회사가 잉여 현금으로 자사가 발행한 주식을 일부 매입하는 것인데, 유통주식수 감소로 주식 가치가 상승하는 효과가 있고 투자자 입장에서는 회사가 주가 상승에 자신 있다는 의미로 비쳐지면서 자금이 유입되기도 한다.



실제로 이달 자사주 매입을 신고한 종목들의 주가는 크게 올랐다. 코스닥 지수가 7% 이상 빠지는 '폭락장'이 발생한 다음날인 지난 6일 코스닥 시장에서 자사주 매입 공시가 집중됐는데, 특히 이들 종목의 상승률이 높았다.

지난 6일 자사주 매입을 공시한 대화제약 (15,550원 300 -1.9%)은 이후 주가가 34.3% 올랐다. 같은 기간 코스닥 지수 상승률 6.7% 보다 27.7%P(포인트) 높은 수익률이다. 같은 날 자사주 매입을 공시한 메타바이오메드 (2,865원 35 +1.2%)(23.8%) 에이치시티 (12,150원 50 +0.4%)(20.8%) 동구바이오제약 (24,400원 1050 +4.5%)(14.2%) 아스트 (4,575원 35 -0.8%)(14%) 삼영엠텍 (5,260원 110 -2.0%)(12.1%) 등도 코스닥 상승률을 초과하는 수익률을 기록했다.

코스피 기업 중에서는 하나제약 (25,050원 50 -0.2%)이 지난 6일 자사주 매입 공시 이후 주가가 9.1% 올라 이 기간 코스피 상승률(0.4%)을 크게 웃돌았다. 실적 부진으로 주가 하락이 이어지고 있는 이마트 (154,000원 500 -0.3%)는 지난 13일 950억원 규모(90만주)의 자사주 매입을 신고했고 이후 주가는 꾸준히 상승세다.

이달 자사주 매입을 신고한 코스닥 종목의 평균 수익률은 6.4%로 같은 기간 코스닥 지수 상승률 1.6%보다 4배 높았다. 코스피에서는 0.7% 상승으로 코스닥보단 저조했지만 전체 지수가 0.1% 떨어진 것을 감안하면 선전했단 평가다.

주식 시장에서 자사주 매입 종목에 투자하는 것은 어느정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NH투자증권이 2012~2018년 자사주 매입 종목의 수익률을 분석한 결과 코스피 기업은 자사주 매입 신고 5거래일 이후 지수 대비 평균 2%P 수익률이 높았고 20거래일 이후 2.7%P 60거래일 이후 3.4%P 이상 초과수익을 냈다. 코스닥에서도 △5거래일 이후 2%P △20거래일 이후 2.6%P △60거래일 이후 3.6%P 지수 대비 높은 성과를 나타냈다.


주가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는 많지만 자사주 매입은 단기 주가 부양에 효과가 있어 변동성이 큰 장세에서는 효과적인 투자 전략 중 하나로 꼽힌다. 그러나 지금처럼 대내외 악재가 산재한 상황에서는 자사주 매입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는 분석도 나온다.

고경범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상장주식 수 대비 얼마나 많은 자사주 매입을 하는지가 중요하다"며 "주식 가치를 확실히 높여줄 만큼 자사주를 매입하지 않으면 큰 효과는 없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