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전주대, 하노이서 베트남 전문대 교육협력 프로그램 설명회

대학경제 임홍조 기자 2019.08.14 18:2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전주대학교가 지난 13일 하노이 Hoa Binh 호텔에서 베트남 70여 개 전문대를 대상으로 교육 협력프로그램 설명회를 열었다.

교육 협력 프로그램은 전주대 베트남 노동시장에 진출한 한국 기업의 인력요구를 충족시키고, 베트남 전문대 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베트남 전문대와 함께 운영한다.

베트남 노동부와 공동으로 진행된 이번 설명회는 베트남 노동부 관계자와 노동부 산하 70개 전문대 총장, LG전자-베트남 인사담당자, 전주대 국제교류원장 류인평 교수 등 양국 인사 200여 명이 참석했다.



베트남 전문대를 졸업한 학생은 전주대 3학년으로 편입해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이 필요로 하는 전문 역량을 갖출 예정이다.

설명회 이후에는 하노이산업경제전문대와 제2 기술전문대와 즉시 협약을 체결, 성공적인 교육협력 프로그램의 출발을 알렸다.

협약체결 후에는 전주대와 베트남 현지 파트너 KCL(대표 김상원)가 최근 베트남을 강타한 태풍 '위파'의 피해 복구 지원금 200만 원을 기부했다.


류인평 국제교류원장은 "베트남은 경제가 빠르게 성장하고 높은 교육열을 보이는 나라"라며 "베트남 전문대와 교육 프로그램 협력을 통해 한국과 베트남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글로벌 인재를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는 베트남 노동부와 유일하게 인재육성 관련 협약을 체결한 대학교로, 한국과 베트남의 공동학술 교류와 한국 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베트남 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