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올해 상반기 보수 5.5억원 수령

머니투데이 주명호 기자 2019.08.14 17:4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이 올해 상반기 5억5000만원의 보수를 수령했다.

14일 신한카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임 사장은 상반기 급여로 2억7500만원, 상여금으로 2억7000만원을 받았다.

이번 상여금은 단기성과급으로 지난해 당기순이익 등 실적이 계획대비 양호하게 유지되고 있는 점이 반영됐다. 신한카드는 이와 함께 "오토금융 자산 확대 등 카드·할부금융 사업의 균형 성장 추진, '신한 Pay FAN' 개편 및 고객 1000만명 달성, 빅데이터 마케팅 강화, 글로벌 사업 확대 등이 성과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미반영 보수로는 장기성과연동형 주식보수 1만1976주가 있다. 지급여부 및 금액은 2019년~2022년의 회사 장기성과 및 지주회사의 주가에 따라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