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번엔 '태극기스티커·독도백'…GS리테일 애국심 캠페인 주목

머니투데이 조성훈 기자 2019.07.30 10:0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GS25 도시락에 문화재급 태극기 부착, 독도영유권 강화위한 독도사랑에코백도 증정

GS25모델이 애국심 고취캠페인의 일환으로 제공되는 독도사랑 에코백을 들고 있다. /사진=GS리테일GS25모델이 애국심 고취캠페인의 일환으로 제공되는 독도사랑 에코백을 들고 있다. /사진=GS리테일




일본의 수출규제 도발에 맞서 유통업체 GS리테일이 대국민 애국심 고취 캠페인을 전개한다.

GS리테일은 편의점 GS25와 GS더프레시(GS수퍼마켓), 랄라블라, GS프레시(장보기 쇼핑몰) 등 운영하는 모든 유통 채널을 동원해 내달 1일부터 태극기 역사 알리기와 독도 영유권 강화를 위한 독도사랑 에코백 증정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GS리테일은 지난해 8월부터 1년간 4차례의 도시락 스티커를 통한 역사 알리기 캠페인과 이달의 독립운동가 소개,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희망 나눔 소품 증정, 100명과 함께하는 상해임시정부 발자취 기행 등 애국심 고취 캠페인을 전개한 바 있다. 이 캠페인도 그 연장선상에 있다.



먼저 GS25는 광복절이 있는 8월 국가보훈처·독립기념관과 손잡고 독립운동과 한국전쟁에 관련된 중요한 태극기 역사를 소개하는 스티커를 제작해 도시락 전 상품에 부착한다. 도시락 스티커는 ‘대한민국을 지켜온 태극기를 기억하자’는 콘셉트로 총 10종이 제작됐다. 1945년 조국의 완전독립을 염원하는 서명문이 담겨있는 광복군 태극기부터 한국전쟁의 영웅 중 한명인 이철희 특무상사의 군인정신이 담긴 태극기까지 우리나라의 근 현대사에 중요사료이자 문화재인 태극기들이 소개된다. 스티커 캠페인은 8월 1일부터 18일까지 계속된다.

GS리테일은 또 최근 불거진 주변국들의 독도영공 침범 이슈에 맞서 산하 유통채널을 통해 독도사랑 에코백 1만1415개를 증정한다. 독도가 대한민국 땅이라는 사실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대학 연합 광고 동아리 M.A.P(Make A Point)가 만든 이미지를 담았다. 대한민국의 독도를 마릴린먼로의 입술 옆 점으로 표현하는 기발한 아이디어로 자연스럽게 독도가 우리나라 땅이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GS25는 내달부터 삼다수 생수를 구매하고 지에스앤포인트(GS&POINT)를 적립한 고객에게 '나만의냉장고'(GS25 모바일앱)를 통해 스탬프를 제공하며, 스템프 5개를 모은 고객 선착순 1만명에게 독도사랑 에코백을 증정한다. 다른 유통매장도 에코백 한정수량을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GS리테일 관계자는 “GS리테일이 지난해 8월부터 전개해 온 애국심 고취 캠페인으로 전 국민이 한마음으로 단합해 최근 동북아 관련 이슈를 극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GS리테일은 내달부터 도시락에 태극기 스티커를 부착하고 고객에게 독도사랑 에코백을 제공하는 애국심 캠페인을 전개한다. /사진=GS리테일GS리테일은 내달부터 도시락에 태극기 스티커를 부착하고 고객에게 독도사랑 에코백을 제공하는 애국심 캠페인을 전개한다. /사진=GS리테일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