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삼성SDS, 차세대 지방세시스템구축 1단계 수주

머니투데이 강미선 기자 2019.07.19 10:03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삼성SDS가 차세대 지방세시스템구축 1단계 사업을 수주했다.

1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행정안정부와 한국지역정보개발원이 발주한 '차세대 지방세정보시스템 1단계 구축 사업' 경쟁에서 삼성SDS 컨소시엄이 우선협상자로 뽑혔다. 삼성SDS는 공공SI 분야 강소기업인 솔리데오시스템즈, 유플러스아이티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차세대 지방세시스템은 770만명이 이용하는 지방세 납부서비스 '위택스'와 지방자치단체 2만여명의 세무공무원이 사용하는 세무행정시스템을 13년 만에 전면 개편하는 사업이다. 올해부터 2021년까지 3년 동안 총 1668억원을 투입한다.



이번에 진행하는 1단계 사업은 세무행정 업무 프로세스를 전면 재설계하는 작업이다. IoT(사물인터넷) 기반 전자고지와 디지털 민원, 핀테크 기반 수납체계, AI(인공지능) 세무상담 체계, 빅데이터 분석 등 시스템 대부분에 대한 분석 설계 및 시스템 구축 계획을 수립한다.


'1단계 구축 사업(분석 및 설계)' 규모는 171억원이다. 사업 특성상 1단계 사업 수주 기업이 전체 사업을 수행할 가능성이 커 삼성SDS가 향후 사업 입찰에서도 유리한 고지에 서게 됐다.

지방세 시스템 구축 사업은 전국 규모로 다수 기관 연계, 고도화된 관리 능력 등이 요구되는 등 중요성이 커 정부는 지난 3월 이 사업을 대기업 참여제한 예외사업으로 인정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