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상산고, 자사고 재지정 될까…교육계 파장 예고

머니투데이 이해인 기자 2019.06.20 05: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올해 재지정 평가 받는 24곳 중 첫 발표…학부모 오전 10시부터 항의 집회 예정

상산고등학교의 자립형사립고 재지정 평가 발표를 하루 앞둔 19일 오후 전북 전주시 상산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전북의 자부심, 상산고를 지켜 주세요'라고 현수막이 걸린 정문으로 들어가고 있다. 전북도교육청은 20일 오전 11시 상산고등학교의 자립형사립고 재지정에 대한 평가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사진=뉴스1상산고등학교의 자립형사립고 재지정 평가 발표를 하루 앞둔 19일 오후 전북 전주시 상산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전북의 자부심, 상산고를 지켜 주세요'라고 현수막이 걸린 정문으로 들어가고 있다. 전북도교육청은 20일 오전 11시 상산고등학교의 자립형사립고 재지정에 대한 평가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사진=뉴스1




전주 상산고의 자율형사립고(자사고) 재지정 여부가 20일 발표된다. 올해 재지정 평가를 받는 전국 24개 자사고 가운데 처음 발표되는 것으로 파장이 예고된다.

전북교육청은 이날 오전 11시 상산고에 대한 자사고 재지정 여부를 발표한다. 자사고는 5년 마다 운영성과 평가를 통해 재지정 여부가 정해진다. 상산고는 자사고로 재지정되기 위해서는 100점 만점에서 80점 이상을 받아야한다. 전북교육청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자사고 재지정 평가 기준점을 교육부의 권고안보다 10점 높게 설정해 상산고와 학부모의 반발을 사왔다.

상산고의 자사고 재지정 여부는 향후 교육계에 파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자사고의 재지정 평가를 두고 교육당국과 자사고, 학부모 등 이해관계자들이 마찰을 빚고 있는 가운데 가장 먼저 발표되는 결과기 때문이다. 상산고에 이어 자사고 23곳에 대한 재지정 평가 결과는 다음달 초까지 순차적으로 발표될 예정이다.




상산고의 재지정 평가 결과 발표를 앞두고 서울지역 자율형사립고학부모연합회(자학연)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자사고 재지정을 촉구하는 항의집회를 연다. 이들은 지난 4월에도 집회를 열고 현행 자사고 재지정 평가 방식이 부당하다며 조희연 서울교육감에게 면담을 요구했다.

이 기사의 관련기사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