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현대모비스, K7 프리미어에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탑재

머니투데이 기성훈 기자 2019.06.16 09:00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크랠과 차량용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공동개발

기아차 K7 프리미어에 탑재된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크렐(KRELL)./사진제공=현대모비스기아차 K7 프리미어에 탑재된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크렐(KRELL)./사진제공=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241,500원 3000 -1.2%)가 미국 최상급 홈오디오 브랜드 크렐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최근 출시한 K7 프리미어에 차량용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탑재했다고 16일 밝혔다.

1980년 설립된 크렐은 첫 출시 한 파워앰프 시리즈가 전 세계 오디오 전문가와 애호가들의 호평을 받으며 파워앰프의 대명사이자 세계적 하이엔드 오디오 명가로 평가받는다.

파워앰프와 프리앰프, 스피커 등 홈오디오 제품을 주로 생산하던 크렐은 2014년부터 카오디오 분야에 진출해 혼다의 플래그십 모델인 아큐라에 첫 선을 보였다. 2016년엔 기아차의 신형 K7가 프리미엄 사운드 브랜드로 크렐을 탑재했다.



현대모비스와 크렐은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스피커 설계부터 사운드 튜닝, 음질 성능 검증까지 최상의 음질을 구현하기 위한 공동 협업을 진행해 왔다. K7 프리미어에 탑재된 크렐 사운드는 '원음 그대로'를 지향하는 크렐의 철학을 반영해 차량 앞뒤 어느 좌석에서나 풍성한 소리를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위해 현대모비스는 크렐 사운드에 원음 재현 최적화 시스템을 도입했다. '라이브 다이내믹' 알고리즘을 적용해 손실된 음원을 재구성해 복원하고, 고정밀 디지털신호처리기술로는 세밀한 음질 조정이 가능하도록 했다. 12개의 스피커(센터 스피커, 서라운드 스피커, 도어 우퍼, 트위터 등)와 12채널 앰프도 적용했다.

정정환 현대모비스 차량부품영업사업부장(전무)은 "하이파이(Hi-Fi) 오디오 선두주자 크렐로 차량용 프리미엄 사운드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