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장 마감 후 주요 공시-1일

머니투데이 김도윤 기자 2018.10.02 08:21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메가스터디교육이 성북메가스터디 주식회사를 흡수합병키로 결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메가스터디교육은 현재 성북메가스터디 지분을 100% 보유하고 있다.

-케이에스피는 공개경쟁입찰 우선협상대상자로 금강공업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1일 공시햇다. 케이에스피는 지난 2016년 9월8일 부산지방법으로부터 회생절차 개시 결정을 받고 지난해 2월17일 회생계획 인가 결정을 받았다.

-세원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알룩스 주식 29만5023주를 46억2500만원에 불락1호투자조합에 양도키로 결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자기자본대비 20.71% 수준이다.



-비디아이는 320억원 규모 서안주정 5.28MW급 연료전지 설치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무학은 최재호 대표이사 선임으로 최재호 이수능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1일 공시했다.

-동성제약은 포토론 임상관련 해외학술지 투고에 대해 "아산병원에 확인한 결과 해외 학술지에 아직 투고한 사실이 없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1일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대호에이엘에 대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기간을 15영업일 이내에서 연장한다고 1일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세화아이엠씨에 대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기간을 15영업일 이내에서 연장한다고 1일 공시했다.

-와이오엠은 박지윤씨가 제기한 부동산가압류 신청을 서울중앙지법이 받아들였다고 1일 공시했다.

-이상네트웍스가 전시주최업 부문을 물적분할해 이상메쎄(가칭)을 신설키로 결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상메쎄의 예상 자산총계는 142억415만원, 부채총계는 36억3617만원, 자본총계는 105억6797만원, 자본금은 5억원이다.

-한국거래소는 알파홀딩스를 공시번복(자사주 처분결정 철회) 사유로 불성실공시법인에 지정 예고한다고 1일 공시했다.

-삼성물산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특수관계자 수 및 보유주식수 변동으로 보유 지분이 기존 37.28%에서 33.26%로 줄었다고 1일 공시했다. 이 부회장은 삼성물산의 최대주주다.

삼성전기는 투자재원 확보 및 재무구조 개선, 삼성화재는 자산운용 수익성 제고, 삼성생명은 특별계정 추가 '취득/처분'을 지분변동 사유로 밝혔다.

-SK네트웍스는 AJ렌터카 지분 42.24%를 신규 보유하고 있다고 1일 공시했다.

-세원은 23억5046만원 규모의 넥스트사이언스 주식 24만7417주를 취득하기로 결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대비 10.52%에 해당하는 규모다. 취득 후 보유지분율은 1.1%이다.

-한국거래소는 에이코넬을 공시변경(유상증자 발행주식수 및 발행금액 100분의 20이상 변경) 사유로 불성실공시법인에 지정 예고한다고 1일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진양제약을 공시번복(단일판매·공급계약해지) 사유로 불성실공시법인에 지정 예고한다고 1일 공시했다.

-이니텍은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과 45억4545만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계약 내용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모바일 3.0) 개선 개발 계약이다. 이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 대비 1.87%에 해당하는 규모다.

-한국거래소는 피앤텔을 공시번복(타법인 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결정 철회) 사유로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한다고 1일 공시했다.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일은 오는 2일이다.

거래소는 또 피앤텔이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됨에 따라 2일 주권매매거래를 정지한다고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아컴스튜디오를 공시불이행(최대주주 변경 및 최대주주 변경을 수반하는 주식 담보제공 계약 체결 지연공시) 사유로 오는 2일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한다고 1일 공시했다.

거래소는 또 아컴스튜디오를 불성실공시법인 지정에 따라 오는 2일 주권매매거래를 정지한다고 밝혔다.


-한국거래소는 슈펙스비앤피를 공시번복(타법인 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결정 철회) 사유로 오는 2일 불성시공시법인으로 지정한다고 1일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슈펙스비앤피를 공시번복(타법인 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결정 철회) 사유로 오는 2일 불성시공시법인으로 지정한다고 1일 공시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