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코스피, 외인 '팔자' 지속에 2400대 턱걸이 방어

머니투데이 하세린 기자 2018.06.16 12:3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이주 외국인 삼성전자 팔고 셀트리온 매수… 기관은 LG화학 사고 SK하이닉스 팔아



6월 둘째주(6월11~14일) 코스피 지수가 외국인의 매도 행렬이 이어지면서 2400대를 가까스로 방어했다.

1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5일 코스피 지수는 전 주말보다 47.54포인트(1.94%) 내린 2404.04로 마감했다. 외국인이 1조1628억원어치를 내다팔면서 지수 하락을 견인했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6295억원, 5022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이번주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이 가장 많이 산 종목은 셀트리온 (309,500원 1000 +0.3%)으로 1424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이어 SK텔레콤 (221,000원 4000 -1.8%)(1025억원), SK하이닉스 (85,400원 1000 +1.2%)(495억원), 신세계 (221,500원 6000 +2.8%)(401억원), 현대모비스 (195,500원 1000 +0.5%)(351억원)순으로 사들였다.



반면 외국인이 가장 많이 판 종목은 삼성전자 (53,600원 700 +1.3%)로 7342억원어치를 내다팔았다. LG화학 (507,000원 11000 +2.2%)(1266억원), 현대차 (99,200원 200 +0.2%)(1120억원), NAVER (277,500원 500 +0.2%)(898억원), SK이노베이션 (132,000원 500 +0.4%)(649억원)순으로 뒤를 이었다.

이번주 코스피시장에서 기관이 가장 많이 산 종목은 셀트리온 (309,500원 1000 +0.3%)(1643억원), 삼성전자 (53,600원 700 +1.3%)(1211억원), NAVER (277,500원 500 +0.2%)(972억원) 순으로 사들였다.

반면 기관의 순매도 종목 1위는 SK하이닉스 (85,400원 1000 +1.2%)로 1036억원어치 내다팔았다. 현대모비스 (195,500원 1000 +0.5%)(745억원), HDC (8,640원 110 +1.3%)(553억원), SK (272,000원 6500 -2.3%)(495억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이번주 코스피 시장에서 가장 주가가 많이 오른 종목은 조비 (19,000원 1100 +6.2%)로 73.21% 상승했다. 이어 경농 (12,850원 400 +3.2%)(49.44%), 에쓰씨엔지니어링 (1,250원 5 +0.4%)(46.47%), 아티스 (3,955원 220 +5.9%)(41.78%), 마니커 (932원 11 +1.2%)(34.66%)가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반면 주가가 가장 많이 하락한 종목은 나노메딕스 (6,170원 110 +1.8%)로 18.02% 떨어졌다. 성신양회우 (11,250원 400 +3.7%)(-17.34%), 필룩스 (4,345원 50 +1.2%)(-16.10%), 티에이치엔 (2,600원 40 -1.5%)(-16.09%), 삼성에스디에스 (177,500원 1000 +0.6%)(-15.85%) 순으로 하락률이 컸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