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장 마감 후 주요공시 - 23일

머니투데이 김훈남 기자 2018.02.26 08:24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에스와이패널 (3,610원 15 -0.4%)은 지난해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4억8900만원으로, 전년 대비 69.2%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3935억원과 95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각각 28.5%, 2.9% 늘었다.

이에 대해 회사 측은 “신규 제품 판매가 늘면서 매출이 증가했다”면서도 “주요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영업이익율은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버추얼텍 (779원 1 +0.1%)은 지난해 개별기준 매출액이 148억원으로, 전년 대비 23.5%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500만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흑자전환했으나, 당기순손실 4억6500만원을 기록하며 적자전환했다.



-한화생명 (1,640원 10 +0.6%)이 지난해 4분기 당기순손실 75억8400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4조8559억7300만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36.14% 늘었다. 영업손실은 242억7800만원을 기록했다.

-동양에스텍 (2,745원 5 +0.2%)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8억원으로 전년 대비 26.4%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862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22.5% 증가했으나 당기순이익은 32억원에 그치며 전년보다 21.% 줄었다.

동양에스텍 관계자는 “매출 원가 증가에 따라 매출 이익이 감소했다”며 “매도가능 금융자산의 공정 가치가 원가 이하로 하락해 31억원 상당의 손실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에쎈테크 (1,130원 5 +0.4%)은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이익이 5억8800만원으로 전년 대비 79%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661억원과 6억1900만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각각 9.3%, 65.7% 줄었다.

회사 측은 “수출 감소로 인해 매출액이 줄었다”며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인해 매출원가는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화테크윈 (26,800원 150 -0.6%)은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 463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한 수치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조5362억원으로 31% 증가했다.

-스맥 (1,820원 5 +0.3%)은 지난해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3억3400만원으로, 전년 대비 83%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1611억원과 47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각각 31.2%, 12.7% 증가했다.

스맥 측은 “신규 사업 및 영업 확대로 인해 매출액이 증가했다”면서도 “환율 하락에 따라 당기순이익은 감소했다”고 밝혔다.

-대성에너지 (5,090원 -0)가 시가배당율 4%에 달하는 현금배당을 결정했다.

대성에너지는 보통주 1주당 250원을 배당키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배당금 총액은 68억7500만원이다. 배당기준일은 지난해 12월31일이다.

배당금 지급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회사 관계자는 "외부감사인 감사결과와 주주총회 승인과정에서 변경될 수 있다"고 말했다.

-신원종합개발 (5,140원 150 -2.8%)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131억원으로 전년 대비 739%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958억원과 137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69%, 502% 늘었다.

신원종합개발 측은 “주택분양사업 호조로 인해 매출이 증가하고 수익이 개선됐다”고 밝혔다.

-윈팩 (1,705원 80 -4.5%)은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손실이 36억원으로 전년(영업손실 96억원)에 이어 적자를 이어갔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 71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당기순손실 129억원)에 이어 적자를 보였다. 다만, 이 기간 매출액은 471억원으로 전년 대비 35.7% 늘었다.

-한화테크윈 (26,800원 150 -0.6%)이 자기주식을 취득해 소각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한화테크윈은 자사 보통주 56만주(시가 157억6400만원 상당)을 24일부터 3개월간 취득해 소각키로 했다.

자본금 감소는 없다. 이익잉여금을 재원으로 취득해 소각하기 때문이다.

-에코프로 (45,000원 100 +0.2%)는 종속회사인 에코프로비엠에 대해 144억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8.3% 수준이며, 채권자는 우리은행이다.

회사 측은 “신규 시설투자 및 기존의 고금리 대출 대환 등에 해당 자금을 활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모비스 (2,430원 50 +2.1%)는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손실이 16억원으로, 전년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은 27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적자로 돌아섰으며, 이 기간 매출액은 24억원으로 전년보다 47.5% 줄었다.

-조아제약 (5,010원 35 +0.7%)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 3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589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5.97% 늘었다. 회사 측은 “주요 제품의 판매 호조로 매출과 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상지카일룸 (1,330원 45 -3.3%)은 500억원 상당의 단기 차입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179.9% 해당하는 규모다. 이로써 상지카일룸의 단기차입금 총액은 504억5000만원으로 증가했다.

회사 측은 “부동산 개발 사업부지의 매매대금 잔금과 공사대금, 기타 사업비 등을 위해 차입했다”고 밝혔다.

-삼보산업 (720원 2 +0.3%)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손실이 31억원으로, 전년(영업손실 17억원)보다 적자 폭이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은 102억원으로 전년(당기순손실 73억원)에 이어 적자를 이어갔으며, 이 기간 매출액은 3457억원으로 전년보다 1.68% 늘었다.

회사 측은 “원재료 가격 상승 및 대손상각비 증가로 인해 영업이익이 감소했다”고 밝혔다.

-현대정보기술 (1,855원 35 -1.9%)은 계열사인 롯데캐피탈에게서 260억원을 단기 차입한다고 공시했다. 차입기간은 다음달 15일부터 1년간이며, 만기 일시상환 방식이다. 예정 금리는 3.83%로, 이자율은 다음달 15일 확정된다.

-한국거래소는 GH신소재 (3,800원 75 +2.0%)에 최근 현저한 주가급등과 관련, 조회 공시를 요구했다. 답변 시한은 26일 오후 6시까지다.

-희림 (3,765원 10 -0.3%)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87억원으로, 전년 대비 61.1%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1595억원과 39억원으로 전년보다 각각 14.1%, 80.2% 늘었다.

이에 대해 희림 측은 “업무효율화를 통한 매출 증가 및 이익구조 개선”이라고 밝혔다.

-동양이엔피 (16,050원 550 +3.5%)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44억원으로, 전년 대비 10.1%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4247억원과 54억원으로, 전년 비교해 각각 3.6%, 64.4% 감소했다.

이에 대해 회사 측은 “환율 하락에 따른 외환차손 및 외화환산손실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아이리버 (5,150원 165 +3.3%)는 주요 주주인 에스엠 (36,550원 2400 +7.0%)엔터테인먼트로부터 음반·디지털 콘텐츠 공급 및 유통권을 양수한다고 공시했다. 양수가액은 156억원이며, 2016년 매출액 대비 29.8%에 해당한다. 이에 대해 회사 측은 “매출 증대 및 사업 시너지 도모를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KCC건설 (8,040원 60 -0.7%)은 블루아일랜드개발에 대해 378억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 대비 12.18% 수준이며, 채권자는 청라씨씨와 청라제일차다. 채무보증기간은 오는 26일부터 오는 5월25일까지다.

-삼성전자 (59,000원 -0)가 학교법인 충남삼성학원에 기부금 27억4200만원을 출연한다고 공시했다.

회사 관계자는 "지역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옴니시스템 (2,470원 35 +1.4%)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5억원으로, 전년 대비 36.3% 증가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206억원과 65억원으로 전년보다 73%, 141% 늘었다.

회사 측은 "에너지저장장치(ESS) 수주로 인해 매출이 증가했다"며 "코스닥에 상장한 계열사 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의 평가 이익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주성엔지니어링 (7,560원 60 +0.8%)이 지난해 영업이익이 416억원으로 전년 대비 10.5% 증가했다고 잠정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2727억원과 420억원으로, 전년보다 각각 1.7%, 28.9% 늘었다.

주성엔지니어링 측은 "해당 실적은 외부감사인의 검토가 완료되지 않은 추정치로 검토 결과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당부했다.

-디엠씨 (787원 3 +0.4%)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손실이 44억원으로, 전년 대비 적자전환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 103억원을 기록하며 적자로 돌아섰고, 이 기간 매출액도 957억원으로 전년보다 25.4% 줄었다.

디엠씨 측은 “조선 및 해운산업 불황에 따라 실적이 감소했다”며 “자회사의 영업 손실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삼천리 (77,600원 100 -0.1%)가 에스파워 지분매각 추진설에 대해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항이 없다고 공시했다.

삼천리 관계자는 "추후 구체적 사항이 결정되는 시점이나 6개월 이내 재공시하겠다"고 밝혔다.

-신라젠 (11,700원 900 -7.1%)이 회사 및 관계사 임직원 43명에게 보통주 50만주에 대한 주식매수선택권을 부여한다고 공시했다. 행사기간은 2020년 2월24일부터 2027년 2월23일까지이며, 행사가격은 9만7400원이다.

-한국철강 (4,495원 55 -1.2%)이 주당 가액을 5000원에서 1000원으로 분할키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유통주식 수를 늘리기 위한 결정이다. 주식분할안은 다음달 주주총회에서 확정한다.

이에 따라 한국철강 보통주 수는 기존 921만주에서 4605만주로 5배 증가한다.

신주는 5월14일 상장 예정이다.

-KMH하이텍 (1,280원 50 +4.1%)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5억7800만원으로, 전년 대비 68.6%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 4억3100만원을 기록하며 적자전환했고, 이 기간 매출액은 515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9.9% 증가했다.

-이매진아시아 (2,220원 120 +5.7%)가 정모씨 등 4명을 상대로 10억원 규모의 제 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보통주 55만2485주 규모로 신주 발행가액은 1810원이다. 납입일은 오는 27일이며, 신주 상장 예정일은 다음달 14일이다.

-우리은행 (14,800원 250 +1.7%)이 지주회사 전환 등을 검토중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조회공시 답변에서 "경영 효율성 제고와 사업 다각화를 위해 지주회사 전환 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아직 구체적으로 확정된 건 없다"면서도 "지주사 전환은 방식과 절차 등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성광벤드 (7,710원 70 +0.9%)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손실이 186억원으로 전년 대비 적자 전환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 163억원을 기록하며 적자로 돌아섰고, 이 기간 매출액은 1457억원으로 전년 대비 28.2% 감소했다.

회사 측은 "저유가로 인해 석유화학 및 조선, 발전 분야 프로젝트 발주가 줄면서 수주 및 매출도 감소했다"고 밝혔다.

-필룩스 (3,485원 65 +1.9%)가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타법인 주식 취득에 필요한 자금을 마련키 위해서다.

필룩스는 보통주 378만5500주를 제3자배정 방식으로 유상증자한다고 공시했다.

신주발행가액은 주당 3170원이다. 할인율 10%가 적용됐다.

필룩스는 유상증자를 통해 약 120억원을 조달한다. 이중 100억원은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으로, 나머지 20억원은 운영자금으로 쓰인다.

제3자배정 대상자는 (주)블루비스타. 보호예수 기간은 1년이다.

-한국거래소는 위노바 (32원 -0)의 상장폐지가 타당한 것으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거래소는 지난달 22일 위노바가 상장폐지 기준에 해당한다고 결정한 가운데 위노바는 같은달 31일 이의신청서를 제출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에 위노바는 마운틴뷰리조트를 상대로 진행했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도 철회했다고 밝혔다.

-티엘아이 (7,980원 380 +5.0%)는 지난해 영업손실이 39억원으로, 전년(영업손실 10억원) 대비 적자폭이 확대됐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672억원으로 전년보다 13.2% 줄었으며, 당기순손실도 35억원으로 전년(당기순손실 4억7500만원)에 이어 적자를 보였다.

회사 측은 “TV 시장 부진에 따른 출하량 감소 영향”이라며 “매출 부진으로 이익률도 하락했다”고 밝혔다.

-W홀딩컴퍼니 (263원 6 +2.3%)는 지난해 영업이익이 14억원으로 전년 대비 18% 감소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35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해 55.3% 줄었으며, 이 기간 매출액은 324억원으로 전년보다 82.8% 늘었다.

회사 측은 “유리 사업을 인수 및 흡수 합병하면서 매출액이 증가했다”며 “종속회사 지분법 평가이익 감소에 따라 회사 당기순이익이 줄었다”고 밝혔다.

-코나아이 (13,050원 1650 -11.2%)는 지난해 연결 영업손실이 97억5500만원으로 전년 대비 적자가 지속됐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13.4% 감소한 1021억3800만원, 당기순손실은 적자가 지속된 380억2600만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뉴로스 (2,895원 150 +5.5%)는 운영자금 100억원을 조달하기 위해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전환사채(CB)를 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사채 만기일은 2021년2월27일이며 전환가약은 8340원이다. 표면 이자율은 0.0%, 만기 이자율은 2.0%다.

사채 발행대상은 시너지투자자문(48억원), 골든브릿지자산운용과 한국증권금융(24억원), 시너지-신한 메자닌 신기술사업투자조합(15억원) 등이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