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쑥쑥 오르던 국내 증시 고점 앞두고 오르락 내리락

머니투데이 진경진 기자 2017.11.25 09:38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주간시황]11월20~24일



11월 넷째주(11월20~24일) 국내 증시는 숨고르기에 돌입했다. 연초 이후 급상승했던 코스피는 2500선에서 횡보세를 이어갔고 코스닥도 10년 만에 장중 800선을 돌파하기도 했지만 투자자들이 차익실현에 나서면서 주춤했다. 전문가들은 당분간 코스닥 상승 추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하면서도 거품 논란이 있는 바이오주에 대해선 경계했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24일 코스피지수는 전 주말보다 10.34포인트(0.38%) 오른 2544.33로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634억원, 12억원을 순매수했고 개인은 6087억원을 순매도했다.

이번주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이 가장 많이 산 종목은 SK하이닉스 (96,300원 2400 -2.4%)다. 1888억원어치 순매수했다. LG화학 (336,500원 12000 -3.4%)(1560억원), 롯데쇼핑 (120,500원 9500 -7.3%)(1087억원), 한화생명 (2,110원 105 -4.7%)(996억원), 현대차 (131,000원 500 +0.4%)(713억원)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외국인은 삼성전자 (58,800원 2000 -3.3%)를 가장 많이 팔았다. 1832억원을 순매도했다. 이어 카카오 (162,500원 3000 -1.8%)(1618억원), 넷마블게임즈 (91,900원 4500 -4.7%)(319억원), 삼성전기 (131,000원 3500 -2.6%)(227억원), 현대건설 (38,800원 1850 -4.5%)(215억원)순으로 순매도했다.

이번주 코스피시장에서 기관이 가장 많이 산 SK하이닉스 (96,300원 2400 -2.4%)(637억원), 카카오 (162,500원 3000 -1.8%)(425억원), 넷마블게임즈 (91,900원 4500 -4.7%)(324억원)순으로 순매수했다.

반면 기관은 한화생명 (2,110원 105 -4.7%)을 1139억원어치 순매도해 가장 많이 팔았다. 이어 현대차 (131,000원 500 +0.4%)(498억원), 롯데케미칼 (196,000원 13000 -6.2%)(371억원), KB금융 (44,500원 2200 -4.7%)(331억원)순으로 순매도했다.


이번주 코스피시장에서 가장 많이 상승한 종목은 암니스 (1,225원 -0)로 45.42% 올랐다. 이어 테이팩스 (20,450원 600 -2.9%)(30.26%), 삼화전자 (2,710원 70 -2.5%)(29.01%), 청호컴넷 (3,390원 140 -4.0%)(27.86%), 롯데정밀화학 (39,600원 1850 -4.5%)(27.62%)순으로 상승했다.

반면 CJ씨푸드1우 (29,700원 650 -2.1%)는 12.02% 떨어지며 이번주 하락률이 가장 높았다. 이어 현대상선 (3,475원 160 -4.4%)(10.6%), 동성제약 (15,450원 250 -1.6%)(-10.32%), 삼광글라스 (28,800원 700 -2.4%)(-10.12%), 한솔홀딩스 (3,580원 110 -3.0%)(-8.77%)순으로 하락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