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홀딩스, 240억원 자금 조달 완료…신규 사업 본격화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 2018.09.12 10:52
알파홀딩스 (14,150원 250 +1.8%)가 지난 11일 바이오 및 시스템반도체 사업 강화를 위해 발행한 100억원 전환사채(CB) 납입이 완료됐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4일 140억원 CB 발행에 이어 총 240억원의 자금 확보에 성공했다.

알파홀딩스는 확보한 자금으로 IR(적외선) 리시버 세계 1위기업 에이디텍과 나스닥 상장 바이오회사 온코섹의 인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에이디텍은 올해 상반기 매출 88억원, 법인세차감전순이익 33억원을 시현해 인수가 완료되면 알파홀딩스의 연결실적이 상당부분 증가될 전망이다.


온코섹은 자체 개발한 인터루킨-12 신약으로 현재 글로벌 제약사 머크의 키트루다(Keytruda)와 흑색종 FDA(식품의약국) 병용임상 2b를 진행하고 있다. 11월 미국 면역항암학회(SITC)에서 이 키트루다 병용임상 2b에 대한 중간데이터를 발표할 계획이다. 온코섹은 이 SITC 중간 발표를 계기로 현재 진행 중인 여러 파이프라인이 재평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온코섹은 새로운 파이프라인으로 하반기 시작하는 삼중음성유방암 키트루다 병용임상 2상을 필두로 하여 두경부암, 흑색종 수술 전 보조요법 임상 2상 등도 추가로 진행할 계획이다.

알파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자금조달이 완료됨에 따라 에이디텍과 온코섹의 인수에 박차를 가할 것”이며 "당사는 온코섹의 최대주주로서 온코섹과 공동사업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베스트 클릭

  1. 1 이재용·최태원 'K2 바람막이' 입고 백두산 오른 사연
  2. 2 '젠틀맨' 이재용 "가방은 제가…"
  3. 3 [2018평양]'디카왕' 최태원 회장, 그 사진 좀 보여주세요
  4. 4 송이버섯 2톤, 국내 가격으로 따져보니 '최대 17억원'
  5. 5 김정은 '송이버섯' 2톤 선물…文대통령, 이산가족에게 나눠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