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산 6승' 유소연, '화사 미모'에 '섹시미'까지

스타뉴스 길혜성 기자 | 2018.08.22 09:42
유소연 / 사진출처=유소연 인스타그램


'스타 골퍼' 유소연(28·메디힐)이 셀피를 통해 화사한 미모와 함께 섹시미까지 뽐냈다.

유소연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elfie"란 단어를 해시태그로 달며 자신이 직접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유소연은 풀 메이크 업을 한 모습이다. 여기에 화려함이 돋보이는 브이넥 스타일의 옷을 입고 섹시미도 과시하고 있다.

유소연은 미소도 짓고 있는 이번 사진을 통해 필드 위에서와는 다른 매력을 한껏 선사,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한편 유소연은 올 6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에서 우승, LPGA 투어 통산 6승을 거둔 실력파 골퍼다.

베스트 클릭

  1. 1 오피스텔 청약에 1만2000명… 최고 1452대 1 왜?
  2. 2 클라라 남편, 사무엘황 누구?…'한국계 미국인 사업가'
  3. 3 오나라와 '천생연분' 20년 연애…김도훈은 누구?
  4. 4 태극기부대, 전당대회서 왜 자신만만하나 했더니…
  5. 5 조현아 남편 "아내 폭행 힘들어" 형사 고소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