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P 빈소 찾은 홍준표, 친박에 으름장…"지지율 오르나 한번 보자"

머니투데이 안재용 김하늬 기자 | 2018.06.24 19:22

[the300]24일 고(故) 김종필 전 총리 빈소서 친박 견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24일 고(故)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빈소를 찾아 당내 갈등을 겪고 있는 친박(親朴, 친박근혜) 의원들에게 뼈 있는 한마디를 남겼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오후 7시께 김 전 총리의 빈소를 찾아 조문한 후 "내가 나가면 당 지지율이 오른다고 친박들이 말했다"며 "당 지지율이 오르는가 한 번 보자"고 말했다.


홍 전 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6.13 지방선거 참패 후 한국당 내 주도권 싸움에서 친박 세력을 견제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 전 총리에 대한 소회를 묻는 질문에는 "됐다"며 말을 아꼈다. 그는 '친박 청산'에 대한 질문에도 별다른 답을 하지 않고 빈소를 떠났다.

베스트 클릭

  1. 1 기안84 "이시언, 악플에 전화…힘들다고 고백"
  2. 2 요즘 잘나가는 체크카드, 혜택 뜯어보니
  3. 3 [단독]가수 출신 배우 '빚투' 의혹… 부모 부동산 사기
  4. 4 [빨간날]'간헐적 단식'이 유행이라는데…
  5. 5 주식시장에서 '지라시' 루머 퍼뜨리고 돈 버는 '놈'들, '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