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리서치센터 RA 모집

머니투데이 김명룡 기자 | 2018.02.19 11:08
NH투자증권(대표 김원규)은 리서치센터에서 근무할 RA(Research Assistant )를 채용한다고 19일 밝혔다.

모집분야는 국내/해외 기업분석, 국내/해외 투자전략, 자산배분이며, 근무지역은 여의도 NH투자증권 본사이다.

자격요건으로는 재무 및 회계지식 또는 계량지식 보유자, 영어 활용 능력 우수자, 병역을 마쳤거나 면제받은 자,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자이다.


원어민 수준의 영어나 중국어 능력을 겸비한 자, 증권 및 금융 관련 자격증 소지자, 증권사 리서치센터 및 자산운용사 근무경험자는 우대된다.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경제/경영 테스트, 인적성검사, 실무진면접/영어테스트, 임원면접, 신체검사, 채용 순이다.

지원 기간은 오는 26일 오전 9시까지이다. 채용전문 사이트인 사람인(www.saramin.co.kr)을 통해 지원하면 된다.

베스트 클릭

  1. 1 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 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 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 "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 '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