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일샘의 포스트카드] 여름의 초록 고래

머니투데이 김보일 배문고등학교 국어교사 | 2017.07.26 07:01

<81> 여름의 초록 고래

편집자주 | 어찌하다 아이패드를 하나 가지게 되었는데 이것이 완전 밥도둑, 아니 시간도둑입니다. 아이패드로 그림을 그리다 날 새는 줄도 모르게 되었으니 말입니다. 평소 이런 저런 글을 쓰던 차에 조금은 건조한 느낌의 디지털 그림에 아날로그적 논리나 감성의 글을 덧붙여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선과 색이 언어의 부축을 받고, 언어가 선과 색의 어시스트를 받는, 글과 그림의 조합이 어떤 상승작용을 하는지를 지켜보는 것이 ‘보일샘의 포스트카드’를 보시는 재미가 될 것입니다. 매주 월, 수요일 아침, 보일샘의 디지털 카드에서 하루를 시작하는 따듯한 기운과 생동감을 얻으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지구는 사랑을 나누기 알맞은 행성입니다. 
칠레의 시인 파블로 네루다는 ‘수박을 기리는 노래’에서 수박을 여름의 초록 고래라고 표현하고 있다. 이 싱그러운 붉은 심장을 가진 초록 고래가 내 집 냉장고에서 심해의 서늘한 숨을 몰아쉬면 여름은 한 번 붙어볼 만한 시간이 된다.



베스트 클릭

  1. 1 "우린 왜 삼성같은 기업이 없을까" 김정은의 고민 들어보니…
  2. 2 '남북정상회담 욕설영상 논란'에 KBS "기자 동석상황 아냐"
  3. 3 "아빠 제사 못지낸대요"…본처 '딸'보다 내연녀 '아들'이라는 법원
  4. 4 삼성전자 임원들이 자사주 매입 안하는 이유
  5. 5 '미투' 이후 첫 추석 "시댁 안 간다" 며느리들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