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능성이 먼저입니다", 포스코 상반기 채용 실시

머니투데이 안정준 기자 | 2017.03.23 11:21

성적·어학 등 지원자격 요건 완화로 참여기회 확대…전역장교 전형에 성적 제한 없애

포스코가 23일부터 2017년 상반기 채용을 실시한다.

포스코는 올해 상반기 다양한 분야의 우수인재 확보를 위해 대졸 신입사원 및 전역장교 채용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이날 밝혔다.

모집분야는 이공계(생산기술, 설비기술, 공정물류, 환경·에너지)와 인문사회계(마케팅, 구매, 재무, 경영지원)로 전공과 상관없이 선발한다. 복수전공, 한국사 자격증 소지자, 사회공헌활동 우수자는 우대한다.


특히, 올해부터는 성적, 어학 등 지원자격 요건 완화를 통해 지원자들의 참여기회를 확대했다. 전역장교 전형은 뛰어난 리더십과 책임감을 갖춘 솔선수범형 인재 채용에 중점을 두고 기존 지원자격 중 성적 제한을 없애고 사단장 이상 포상 수여자를 우대하기로 했다.

이번 전형의 서류 마감은 4월 3일까지이며, 인적성검사(4월 23일 예정)와 1∙2차면접을 거쳐 6월 말 최종 선발한다. 포스코는 구체적인 채용 규모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포스코 채용 담당자는 "포스코는 올해 채용 슬로건을 '당신의 가능성이 먼저입니다'로 정했다"며 "기본기가 튼튼하고 도전정신과 주인의식이 있는 우수한 인재들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베스트 클릭

  1. 1 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 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 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 "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 '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