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더럽게 어디서 추태를 부려"…태연, 악플러 욕설 메시지 공개

머니투데이 한민선 기자 2019.05.17 14:42
의견 남기기

글자크기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욕설 DM 공개…"네 팬들은 그냥 호구니?"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머니투데이 DB/사진=태연 인스타그램, 머니투데이 DB




가수 태연이 자신이 받은 욕설 메시지를 공개했다.

태연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24시간 동안 게재되는 한시적 게시물)를 통해 자신이 받은 DM(쪽지·direct message) 내용을 공개했다.

앞서 태연은 자신이 읽은 시집의 한 페이지를 찍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이를 본 한 누리꾼이 "그만 하랬지. 더럽게 어디서 추태를 부려. 남자가 그리도 없냐. 있을 때 잘 하지"라며 "인스타그램은 네 팬들과 소통하는 공간 아니니? 미련 보이면서 추악한 짓 하는 꼴 팬들에게 보여주고 미안하지도 않음? 이것도 좋다고 같은 시집 산다고 하는 네 팬들은 그냥 호구니?"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심한 욕설도 담겨있다.


태연은 메시지의 원문과 함께 욕설을 보낸 누리꾼의 아이디도 모두 공개했다.

한편 태연은 지난 3월 '사계' 발표에 이어 일본 미니 앨범 '보이스'를 발표하는 등 가수로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또 '탱구TV'라는 유튜브 채널도 운영하고 있다.
나의 의견 남기기 등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