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졸전+이용 부재... 중국전 손흥민 카드 불가피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2019.01.12 02:58
손흥민./사진=대한축구협회<br>
손흥민./사진=대한축구협회
필요했던 대승은 또 없었다. 경고 누적으로 이용마저 뛸 수 없게 됐다. 손흥민 카드가 불가피해졌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키르기스스탄과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1-0 신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최소 조 2위를 확보, 조기 16강 진출을 확정짓게 됐다.

그러나 경기력은 좋지 않았다. 말 그대로 졸전이었다. 필리핀전보다는 이른 시간에 선제골이 터졌지만 여러 곳에서 문제점들이 드러났다.

우선 패스 미스다. 공격 진영은 물론 수비 진영에서도 잦은 패스 미스가 나왔다. 세밀한 연계 플레이도 없었다. 크로스도 정확성이 떨어졌다. 이러한 모습 때문에 여러차례 위기를 맞았다. 지난 필리핀전보다 경기력이 크게 나아진 흔적이 보이지 않아 우려가 크다. 중계 화면에 비친 벤투 감독 표정은 심각했다.

다음은 이용의 부재다. 중국보다 골득실에서 밀려 조 2위에 자리한다. 이제 중국전이 남아 있는 상황. 가뜩이나 부상 선수들도 많은 상황인데, 조 1위 결정전인 중국전에서 이용이 경고 누적으로 뛸 수 없게 됐다. 이용은 후반 35분 수비 과정에서 발을 높이 들어 경고를 받았다. 지난 필리핀과의 첫 경기에서도 경고를 받은 이용은 경고 누적으로 중국과의 경기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수비에 비상이 걸린 셈이다. 이용을 대신해 김문환이 대기할 예정이지만 이용에 비해 무게감은 다르다.

한국은 키르기스스탄전 대승으로 자신감을 얻음과 동시에 선수들의 체력 안배 특히 손흥민에게 휴식을 주고 싶었다. 그러나 두 가지 모두 이루지 못했다. 반전은 없었다. 결국 손흥민 카드를 쓸 수 밖에 없게 됐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나의 의견 남기기등록

베스트클릭

  1. 1기무라 타쿠야 근황 충격…역변한 모습에 '갑분싸'
  2. 2김동성, '친모 살인청부 교사' 내연남? "수억원대 선물까지"
  3. 3연봉 줄인다니 "회장 안 해"…저축은행중앙회장 얼마나 받길래
  4. 4'9→10→20'… 불어나는 손혜원 측 목포 부동산 매입 의혹
  5. 5'이태원 터줏대감' 홍석천, 식당 2곳 폐업…"임대료 폭등"
  6. 6[亞컵현장] 베트남, 16강 진출 '오리무중'... '오만 기적의 16강행'
  7. 7'고려대 5수생의 미쳐버린 대학생활' 궁금하세요?(영상)
  8. 8'성폭행 의혹' 조재범 첫 피의자 조사... 혐의 인정할까
  9. 9'우승' U18 女 아이스하키, 2020년 세계선수권 3부리그 승격
  10. 10박지원 "재주는 박지원, 돈은 손혜원이?…孫, 이실직고 해야"
  1. 1기무라 타쿠야 근황 충격…역변한 모습에 '갑분싸'
  2. 2김동성, '친모 살인청부 교사' 내연남? "수억원대 선물까지"
  3. 3연봉 줄인다니 "회장 안 해"…저축은행중앙회장 얼마나 받길래
  4. 4'9→10→20'… 불어나는 손혜원 측 목포 부동산 매입 의혹
  5. 5'이태원 터줏대감' 홍석천, 식당 2곳 폐업…"임대료 폭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