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조재범 전 코치 변호사 사임 의사... "폭행 사건만 수임 계약"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2019.01.11 20:40
조재범 전 코치./사진=뉴스1<br>
조재범 전 코치./사진=뉴스1
한국 여자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22·한국체대)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조재범 전 코치의 변호인이 사임 의사를 낸 것으로 밝혀졌다.

11일 JTBC 뉴스룸에 따르면 조 전 코치의 변호인이 사임 의사를 밝히고, 다음 주 사임계를 낼 예정이다.

지난달 17일 수원지법에서 열린 조재범 전 코치의 상습상해 및 재물손괴 사건 항소심 2차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심석희는 당일 성폭행 관련 고소장을 경찰에게 제출했다. 심석희는 해당 고소장에서 지난 2014년 여름부터 조재범 전 코치에게 수차례 성폭행과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조 전 코치는 성폭행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하지만 심석희의 추가 고소로 오는 14일 예정되어 있던 조 전 코치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기일이 미뤄졌다. 법원은 검찰의 변론 재개 요청을 받아들여 오는 23일 속행 공판을 열기로 했다. 항소심 결과로 성폭력 피해 수사가 영향을 받지 않도록 하기 위한 조치다.

그러자 조 전 코치를 변호하던 변호인이 사임 의사를 밝혔다. 폭행 사건만 수임 계약을 했다는 것이 그 이유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나의 의견 남기기등록

베스트클릭

  1. 1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
  6. 6문제훈, '태권 파이터' 최초 로드FC 챔피언 노린다
  7. 7인권위, '스포츠인권 특별 조사단' 꾸려 실태조사 착수
  8. 8'이정현 26점' KCC, 전자랜드에 92-84 승... 3연패 탈출
  9. 9'최진수 버저비터 3점포' 오리온, SK에 77-76 짜릿한 역전승
  10. 10목포 '창성장' 입구에 응원메시지…"손혜원 의원님 힘내세요"
  1. 1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