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가스공사, 수소산업 '전략 육성 1호' 공기업

머니투데이 김하늬 기자 2018.12.07 22:08

[the300]박영선 의원 대표 발의 '한국가스공사법 개정안' 본회의 의결

서울시장 예비후보인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세먼지 저감과 녹색교통 실현을 위한 수소전기차 정책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서울시장 예비후보인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세먼지 저감과 녹색교통 실현을 위한 수소전기차 정책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한국가스공사가 수소산업 전략 육성을 위한 공식 1호 공기업이 됐다. 가스공사는 내년 사업계획에 수소의 제조부터 공급망 운영까지 수소에너지 관련 내용을 모두 담을 예정이다.

국회는 7일 정기국회 마지막 본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을 포함한 '한국가스공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의결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의원이 대표발의한 이 개정안은 한국가스공사의 사업범위에 수소의 제조·공급 및 공급망의 건설·운영과 수소의 개발 및 수출입 등을 추가했다. 수소산업을 전략적으로 육성 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는 게 목표다.



박 의원은 "수소산업은 초기 투자 규모가 큰 반면 시장 형성까지는 시간이 걸려 민간기업에서는 투자를 회피하고 있는 상황이다"며 "공공기관에서 주도적으로 육성해야 한다"고 발의 취지를 밝혔다.
박 의원은 "가스공사는 2000년부터 신재생에너지 기술개발의 일환으로 천연가스로부터 수소제조 및 연료전지관련 연구개발을 추진해왔다"며 "사업 범위에 수소산업 관련 내용을 추가해 수소산업을 전략적으로 육성 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