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내일뭐입지?] 한파 주춤… 터틀넥+코트 패션

머니투데이 김자아 기자 2018.12.05 18:00
배우 윤계상(왼쪽)과 배우 이다희. /사진=머니투데이DB배우 윤계상(왼쪽)과 배우 이다희. /사진=머니투데이DB
목요일인 내일(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차차 벗어나겠다.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새벽부터 아침 사이 강원 영서에는 한때 눈이 오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중부지방은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밤에는 중부 서해안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한편 내일은 남서풍이 불면서 일시적으로 기온이 올라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으나, 밤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모레(7일)는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진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도 △강릉 4도 △대전 0도 △대구 4도 △광주 3도 △부산 9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7도 △강릉 9도 △대전 7도 △대구 8도 △광주 7도 △부산 12도 등이다.

날씨에 맞는 추천 코디는 터틀넥과 롱코트. 배우 윤계상은 네이비 터틀넥에 짙은 베이지색 바지, 블랙 더블 코트를 걸친 깔끔한 겨울패션을 선보였다. 아이보리 의상에 회색빛 코트를 걸친 배우 이다희는 붉은색 미니백으로 포인트를 더했다.
머니투데이가 스타벅스를 드려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를 구독하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