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이더리움, 참가자들 연대가 중요"

머니투데이 이재영 인턴기자 2018.11.30 16:01

"협조적인 게임 하면 모두가 혜택"

스마트 계약(블록체인을 활용해 당사자 간 조건이 충족됐을 때만 계약이 실행되도록 하는 기술)을 통해 블록체인 2.0 시대를 연 이더리움 기술의 최전선에 있는 전문가가 이해관계자들의 연대를 촉구했다.

버질 그리피스 이더리움 재단 연구원은 30일 서울 강남구 르 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블록체인 콘퍼런스 '비들 서울 2018'에서 "업계에 있다보면 이해 관계 등으로 서로 사이가 나빠지고 실망하는 경우가 있는데 우리는 연대를 다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더리움 생태계에서 연대가 중요한 이유는 기존 전통적인 생태계와는 달리 이더리움은 포지티브 썸 게임(참여자 모두가 이익을 얻는 게임)의 속성을 지니고 있어서다.



그리피스 연구원은 "이더리움 생태계에서 비협조적인 게임을 하게 되면 누구도 혜택을 얻을 수 없지만 협조적인 게임을 하게 되면 모두가 혜택을 얻을 수 있다"며 "이더리움이 하는 게임은 협조적인 게임으로, 전 세계적으로 협조적인 게임을 한다면 모두가 좋은 결과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더리움 재단도 협조적인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핵심 아이디어로는 모두에게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킬러 앱을 만드는 것으로, 재단이 기술 전문가도 갖추고 있고 이더리움이 발전하는 과정에서 중재적인 역할 해 왔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가 스타벅스를 드려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를 구독하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