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슬램덩크 송태섭' 성우 김일 별세…향년 52세

머니투데이 김건휘 인턴기자 2018.11.19 08:05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성우 김일(52)이 18일 세상을 떠났다.

성우 정성훈은 18일 본인의 SNS에 "삼가 김일 선배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을 올려 김일이 세상을 떠났음을 알렸다. 김일의 사망 원인은 심장마비로 전해졌다.

김일은 1990년 KBS 성우극회 22기로 데뷔했다. 애니메이션 '원피스' 상디를 연기한 성우로 잘 알려진 그는 '세일러문' 턱시도 가면, '지구용사 선가드' 한불새, '슬램덩크' 송태섭 등의 역할을 맡았다. 외화 등에서도 배우 윌 스미스의 전담 성우를 맡으며 활약했다.



성우 구자형은 SNS에 "이게 어찌된 일인지. 그냥 먹먹하고 몸이 떨린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빈소는 인제대 일산 백병원 장례식장이며 발인은 20일이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