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멘탈붕괴' 만든 국어 문제…여러분도 풀어보세요!

머니투데이 오세중 기자 2018.11.16 18:28

31번 최악…11번, 42번도 입시업체들 어려운 문제 꼽아

지난 15일 치러진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불수능'으로 불리는데 가장 큰 역할을 했던 국어 영역에 대한 불만이 끊이질 않고 있다. 국어 문제인지 과학문제인지 구분이 가지 않았다는 하소연부터 1교시인 국어가 너무 어려워 수험생들은 이른바 '멘탈 붕괴'가 왔다는 불만도 나왔다.

입시업체들은 국어 영역이 작년보다 어려웠고, 1등급 컷도 지난해에 비해 10여점 가량 하락할 것으로 내다봤다. 업체들이 꼽은 '최악의 문제'는 난이도가 높았던 문제는 31번 문제였다. 이외 11번, 42번 문항도 변별력을 만들 수 있는 어려운 문제로 꼽혔다. 해당 지문을 풀어보고자 하는 독자를 위해 이들 문제 3개를 제시한다.

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
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


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자료=한국교육과정평가원 제공
31번 정답은 2번,11번 정답은 3번, 42번 정답은 4번이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