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그래픽뉴스] 한가위 보름달 25일 가장 둥글고 높이 뜬다

머니투데이 이승현 디자이너 2018.09.24 06:11
한국천문연구원은 18일 "올해는 추석 당일인 24일 오후 6시 19분(서울기준)에 보름달이 뜬다"며 가장 높이 뜨는 시각은 자정을 넘긴 25일 0시 10분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이 때 달은 완전히 둥근 모습이 아니다. 천문연구원은 달은 지구 주위를 타원 궤도를 따라 돈다"며 "태양 방향(합삭)에서 태양의 정 반대(망)까지 가는 데 걸리는 시간이 일정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완전히 둥근 달이 되는 시각은 추석 다음날 인 25일 오전 11시 52분이다. 이 때는 달이 진 이후라 관찰이 불가능해 가장 둥근 달은 25일 월몰 직전인 새벽에 볼 수 있다.

한편 기상청은 20일 '추석연휴기간 기상전망'을 통해 추석 당일인 24일에는 구름이 조금 끼기는 하지만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보름달을 관찰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