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비건 美대북대표 재방한…비핵화 ‘묘안’ 가져올까

머니투데이 최태범 기자 2018.09.14 17:25

[the300]한중일 순방 뒤 다시 한국행, 3국간 협의내용 재정리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신임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외교부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 본부장 등을 만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2018.09.1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스티브 비건 미국 국무부 신임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외교부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 본부장 등을 만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2018.09.11. photo@newsis.com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15일쯤 다시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가 이번 재방한 계기에 꽉 막힌 북미 비핵화 협상국면을 풀 수 있는 묘안을 들고 올지 주목된다.

14일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비건 특별대표는 지난 10~12일 한국을 방문한 뒤 12~14일 중국, 14~15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하고 있다. 일본 방문을 마치는 15일 다시 방한하는 방안이 긍정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비건 특별대표의 재방한은 한중일 3개국을 순방하며 협의한 내용들을 우리 측 카운터 파트인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다시 정리해볼 필요성이 생겼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비건 특별대표는 20년 넘도록 워싱턴 정가의 외교·안보 분야에서 활약해 온 인물로 지난달 23일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협상을 풀기위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러닝메이트로 발탁됐다.

지난달 말로 추진된 폼페이오 장관의 4차 방북에 비건 특별대표도 동행할 예정이었지만 ‘빈손 방북’을 우려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뜻에 따라 방북이 취소됐다.

비건 특별대표는 이번 재방한에서 비핵화에 대한 중국과 일본의 인식을 한국과 공유하는 한편,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에서 미국이 주도적으로 이끌어 갈 수 있는 부분과 한국이 중재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한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오는 18~20일 평양에서 열리는 남북정상회담 의제 등을 논의하고, 다음 달로 예상되는 2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미국 정부의 입장을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비건 특별대표는 첫 방한 때인 지난 11일 “트럼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만든 엄청난 기회를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해야 하는 것은 그 일(비핵화)을 끝내는 것”이라며 “한반도 비핵화 진전과 평화체제 구축 과정에서 한미간 협력을 강화하고 상황을 진전시킬 방법에 대해 깊은 논의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일각에선 비건 특별대표가 재방한 계기에 북한 측과 판문점에서 실무협상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한국에 체류하는 시간이 길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어 협상을 하기에는 물리적으로 힘들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나의 의견 남기기등록

베스트클릭

  1. 1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
  6. 6문제훈, '태권 파이터' 최초 로드FC 챔피언 노린다
  7. 7인권위, '스포츠인권 특별 조사단' 꾸려 실태조사 착수
  8. 8'이정현 26점' KCC, 전자랜드에 92-84 승... 3연패 탈출
  9. 9'최진수 버저비터 3점포' 오리온, SK에 77-76 짜릿한 역전승
  10. 10목포 '창성장' 입구에 응원메시지…"손혜원 의원님 힘내세요"
  1. 1제2의 손혜원 계속 나온다...이해충돌방지법안이 없다
  2. 2그랜드캐년 추락 사고… "국가가 도와달라" vs "왜 세금 쓰나"
  3. 3손혜원 기자회견 "나전칠기 다 합하면 100억…기증하려고 샀다"
  4. 4"여성위한 착한 콘돔, 나쁜 性편견 깨야죠"
  5. 5'홍석천 폐업' 논란…정말 최저임금이 죄인 입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