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현아-이던 퇴출 소식에 큐브엔터 급락

머니투데이 이태성 기자 2018.09.13 15:54
이던-현아 커플./사진제공=뉴스1이던-현아 커플./사진제공=뉴스1
큐브엔터 (4,150원 670 -13.9%)가 소속 연예인인 가수 현아와 펜티곤 멤버 이던의 퇴출 소식에 하락했다.

13일 큐브엔터는 전 거래일보다 195원(6.57%) 하락한 2775원에 마감했다.

큐브엔터가 이날 급락한 것은 현아와 이던의 퇴출 때문으로 보인다. 현아와 이던은 지난달 열애설이 불거진 뒤 소속사가 즉각적으로 부인하자 "팬들에게 솔직하고 싶다"며 스스로 교제 사실을 밝혔다.

큐브엔터는 이날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 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왔다"며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과 신뢰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돼 퇴출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큐브엔터는 이날 발표와 함께 현아의 예정된 일정을 취소했으며 이던 역시 활동에서 배제했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나의 의견 남기기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