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박영선, "이명박·박근혜 부동산 대책, 빚내서 집사라는 투기조장"

머니투데이 김평화 , 이상원 인턴 기자 2018.09.13 10:33

[the300]저금리 비판하고 '공급정책'대신 '수요규제' 주문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출산·보육 관련 정책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출산·보육 관련 정책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이동훈 기자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최근 부동산 가격 폭등의 원인으로 지난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지목했다.

박 의원은 13일 국회에서 열린 대정부질문에서 "이명박 정부에서 17차례, 박근혜 정부에서 13차례 부동산 대책이 발표됐다"며 "빚내서 집 사라는 투기조장 대책"이라고 비판했다.

이명박 정부는 지난 2008년, 2010년 두 차례에 걸쳐 LTV(주택담보대출기준)를 상향시켰다. 또 취득세·등록세 감면을 골자로 한 부동산 대책을 내놨다.


박근혜 정부는 2014년 분양가 상한제를 실질적으로 폐지하고, 재건축 초과이익환수제 유예와 재건축 조합원의 3주택 소유를 허용하는 '부동산 3법'을 통과시켰다.
박 의원은 박근혜 정부 시기 진행된 저금리 정책 때문에 부동산 가격이 폭등했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2014년 금리인하 이후 시중에 600조원의 유동자금이 부동산으로 흘러들어 갔다"며 "(부동산 때문에)금리를 올리지도 못하고 내리지도 못하는 진퇴양난에 빠졌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의 공급중심 부동산 대책 주장은 강도높게 비판했다. 박 의원은 '재개발'과 '재건축 규제 해제'에 대해 "불난 집에 기름 붓는 격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부동산 대책으로 대출규제를 주문했다. 박 의원은 "집없는 사람들이 손해보지 않도록 다주택자들에 대한 핀셋 증세, 핀셋 규제를 일관성있게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네이버에서 머니투데이를 만나보세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 플러스친구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이전 다음

베스트클릭

  1. 1손태영, 아들 권룩희와 화보 촬영…"권상우 빼닮았네"
  2. 2[2018 평양]'셀카' 찍는 이재용·최태원..설레는 평양행
  3. 3"아빠의 새 여자가 꿀꺽한 재산, 되찾을 수 없나요?"
  4. 4카톡 삭제 기능, "뭘 보냈길래?"…흔적남는 반쪽짜리
  5. 5"옷도 일정도 직접"…'나홀로 방북길' 오른 회장님, 비서도 없이 괜찮으세요?
  6. 6통계청, '스타강사' 최진기에 반박…전례없는 '해명'
  7. 7'보이스피싱 몸통' 콜센터 잡고보니…일자리 찾아헤맨 청년들
  8. 8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환승통로 21일 조기 재개통
  9. 9[영상]이재용 부회장 평양 가는 길, 버스 탑승 직전 포착
  10. 10가누다베개 등 또 '라돈 검출'…자진 리콜·수거 명령
  1. 1손태영, 아들 권룩희와 화보 촬영…"권상우 빼닮았네"
  2. 2[2018 평양]'셀카' 찍는 이재용·최태원..설레는 평양행
  3. 3"아빠의 새 여자가 꿀꺽한 재산, 되찾을 수 없나요?"
  4. 4카톡 삭제 기능, "뭘 보냈길래?"…흔적남는 반쪽짜리
  5. 5"옷도 일정도 직접"…'나홀로 방북길' 오른 회장님, 비서도 없이 괜찮으세요?

오늘의 화제뉴스